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연 많았던 이태원 모기장 생활을 정리하고 한달 전에 정자동으로 이사를 왔다.
이유는 다시 직장인 생활을 시작해서...어쩌다보니 또 그렇게 됐네잉...
이왕 이렇게 된거 열심히 직장생활 해볼랍니다. 개인작업은 뭐 시간날때...




젖과 꿀이 줄줄 흐른다는 정자동. 이렇게 조용한 동네는 첨 살아보네.
봄 되면 돗자리 들고 아이패드에 게임 좀 깔아서 탄천 놀러 나와야지.




늙고 병들고 조그맣지만 사랑스런 나의 방.
그나저나 정자동 원룸 왜 이렇게 비싼거야.




할 일이 매일매일 기다리고 있어 서울구경은 당분간 쉽지 않겠지만 그래도 틈틈히
일 해놓고 슬금슬금 나갔다오고 그래야지! 블로그도 다시 열심히 하고!!!




요즘 매일 숏다리 한봉지씩 먹는다. 담배보다 더 끊기 어려운 숏다리...
마성의 숏다리...지옥에서 온 숏다리...



사원증 사진도 빨리 찍어야 할텐데잉



내일은 직장인들이 좋아하는 금요일!
하지만 야근을 하게 될거라고 미래에서 온 내가 말했다.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꼬깃꼬깃 접혀있던 그림들 싹 방출.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시부야에서 방황하다가 집으로 가는 길. 여고생이 멋있게 서있네.
저 길쭉한 낚싯대 같은건 뭘까. 가끔 저거 들고 서있는 학생들 있던데.


도큐핸즈에 로트링 아트펜 사러 갔는데 안팔길래 붓펜 사왔다. 이거 살려고 했음
근데 너무 부드러워서 아직 적응이 잘 안되네.


테스트


오늘 산 그림책. 흐흐 너무 좋다.


첫장부터 마지막장까지 전부 다 그림이라서 좋네.


글씨도 빼곡하게 손으로 다 썼다. 근성이 가득한 책.


따뜻한 것이 맛있어!
간단한 일본어 읽을 수 있으니 한결 낫네. 하지만 이제 다 무슨 소용이야.


베스트샷.

오늘 잠깐 문신을 하고 싶단 생각을 했는데
금방 질려버릴거같아 안하기로 했다.


오늘 영 글 안써지네.....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세로쓰기 한번 해봤다.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회사에 단발머리 한 남자들이 많아서 마음이 편하다.
한국에 있을 땐 약간 신경쓰였는데 후후...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어제 먹었던 회사 지하에 있는 우동집. 딱히 먹을거 없을때 가는 곳.
한두번은 맛있는데 이젠 지쳤다. 하지만 내일 또 가게 되겠지.....


하라주쿠 전철역에서 만난 최홍만. 눈물이 핑 도네.


오늘 점심에 갔던 짬뽕집. 뭔가 어수선한 분위기.


와 짬뽕이다!!! 빨간국물 짬뽕이 좋은데 이건 나가사키 짬뽕인가 뭔가.
맛은 좋더라!!! 대구 가야성 짬뽕집 가고싶다. 허어엉
태양초고추장도 뜬금없이 나왔다. 간만에 먹어본 고추장.


다 먹고나면 커피도 준다. 여기서는 코-히...


오늘은 회사카페에서 멋진 야경을 바라보며


편의점에서 산 유부초밥과 신라면을 꼭 먹어야하나!!!! ㅠㅠ
주말엔 고기먹으러 가야지!!!!! 야끼니꾸!!!!!!!!


야끼니꾸우우우우!!!!!!!!!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꼭 보고 싶었던 거인의 별. 꽤 진지한 만화일줄 알았는데 다소 엽기.
그림체는 뭐 두말하면 기싸대기.


두말하면 이렇게 맞는거다!!! 맞는데 이유있나.
내가 이 장면을 직접 보고 싶었던거다!!! 그 유명한 하라는 공부는 안하고!!!!
구하라는 하라는 공부는 안하고 일본에......


회사에서 바라본 내가 사는 마을. 저기 아주 조그맣게 보이네.


출근할 때 맨션 복도에서 바라본 회사. 아주 그냥 커다랗게 보이네.


즐거운 점심. 이건 1200엔. 비싼만큼 맛도 좋다.


내가 먹은건 이거. 1000엔!!! 밥 추가 공짜!!!
회사 점심시간이 1시부터라 미친듯이 배가 고파 밥을 아주 그냥 빨아먹었다.
아 또 배고프네.

아이폰 생기니까 편하다 편해.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간만에 들으니 좋네.
뮤직비디오도 간지나고.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