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히까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2.15 2월 15일 노동자의 일기 (4)
간밤에 눈이 엄청 내렸었다. 지붕들이 하얗네~
그래도 길가는 눈이 많이 녹아 걸어가는덴 문제없더라고..

아침엔 꾸물꾸물했던 날씨가 점심 쯤엔 화창해지더라.




그렇게 일과시간이 지나가고....




패기넘치는 문도삼촌과 수줍은 하야시.
저녁먹고 야근하기 전 회사카페에 앉아서 수다 좀 떨었다.
그리고 사무실 들어가자마자 폭풍퇴근......저녁은 왜 먹은건가.

창문에 비친 문도삼촌. 무섭다...
당분간 블로그에 문도와 하야시는 고만 출연시켜야겠다.

집에 와서 간만에 꺼내본 H2 33권.
이 장면은 정말 수백 번은 더 꺼내서 본듯.
보면 볼수록 히까리는 나쁜 기집애......ㅠㅠ

허어엉 ㅠㅠ 이 장면 너무 슬프다. 볼때마다 슴가가 벌렁벌렁...
아다치 미치루의 연출은 정말 최고임.



최고!!!!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간밤에 눈이 엄청 내렸었다. 지붕들이 하얗네~
그래도 길가는 눈이 많이 녹아 걸어가는덴 문제없더라고..

아침엔 꾸물꾸물했던 날씨가 점심 쯤엔 화창해지더라.




그렇게 일과시간이 지나가고....




패기넘치는 문도삼촌과 수줍은 하야시.
저녁먹고 야근하기 전 회사카페에 앉아서 수다 좀 떨었다.
그리고 사무실 들어가자마자 폭풍퇴근......저녁은 왜 먹은건가.

창문에 비친 문도삼촌. 무섭다...
당분간 블로그에 문도와 하야시는 고만 출연시켜야겠다.

집에 와서 간만에 꺼내본 H2 33권.
이 장면은 정말 수백 번은 더 꺼내서 본듯.
보면 볼수록 히까리는 나쁜 기집애......ㅠㅠ

허어엉 ㅠㅠ 이 장면 너무 슬프다. 볼때마다 슴가가 벌렁벌렁...
아다치 미치루의 연출은 정말 최고임.



최고!!!!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간밤에 눈이 엄청 내렸었다. 지붕들이 하얗네~
그래도 길가는 눈이 많이 녹아 걸어가는덴 문제없더라고..

아침엔 꾸물꾸물했던 날씨가 점심 쯤엔 화창해지더라.




그렇게 일과시간이 지나가고....




패기넘치는 문도삼촌과 수줍은 하야시.
저녁먹고 야근하기 전 회사카페에 앉아서 수다 좀 떨었다.
그리고 사무실 들어가자마자 폭풍퇴근......저녁은 왜 먹은건가.

창문에 비친 문도삼촌. 무섭다...
당분간 블로그에 문도와 하야시는 고만 출연시켜야겠다.

집에 와서 간만에 꺼내본 H2 33권.
이 장면은 정말 수백 번은 더 꺼내서 본듯.
보면 볼수록 히까리는 나쁜 기집애......ㅠㅠ

허어엉 ㅠㅠ 이 장면 너무 슬프다. 볼때마다 슴가가 벌렁벌렁...
아다치 미치루의 연출은 정말 최고임.



최고!!!!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