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쇠고기'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0.12.08 12월 8일 노동자의 일기
  2. 2010.10.16 10월 16일 노동자의 일기 (7)
  3. 2010.10.14 10월 14일 노동자의 일기 (1)
  4. 2009.10.12 091011_고기는 맛있어 (5)


요즘은 네이버재팬카페 지하철광고 만든다고 모두들 바쁘다.
나는 그냥 조용히 서포트 중...

모두 화이팅!!!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어제 퇴근길 사진들

요즘은 날씨도 선선하고해서 운동삼아 걸어서 퇴근한다.
지하철 타고 집까지 딱 15~20분, 걸어가면 딱 15분~20분. (>..<)

한적한 주택가를 따라 걷고 또 걷고.
회사 뒷편은 평범한 주택가이다 보니 딱히 재미있는 풍경은 없다.
가끔 인도를 질주하며 보행자를 후달리게 하는 자전거들이 있을 뿐.
이어폰을 꽂고 노래 들으며 걷다가 뒤에서 날 노리며 달려오는 자전거에 두번이나 치일뻔했다.
스미마셍!!! 고멘나사이!!! 인도에서 치일뻔하고 내가 사과하는 슬픈 현실.

스산한 골목을 지나

던전 입구...

골목길을 꺾고 또 꺾고...
트로트 스피릿으로 골목을 휘저었다.

미로같은 골목을 뚫고나와 이 마트가 보인다면 미션 클리어

와 다왔다!!! 토고시긴자 무혈입성

시장길엔 재미난 가게들이 더러 있다. 여기는 리사이클샵 '짹'
책상 의자 가전 옷 뭐 이런 평범한 것들도 있고 안에 들어가면 희한한 빈티지 제품들도 더러 있다.
가끔 득템의 기회가 있어 쉽게 미련을 버릴 수 없는 곳.

수입 아웃도어 의류 파는 곳.
쇼윈도에서 몰래 훔쳐보다 주인이 날 보고는 "들어와서 봐 색꺄"
안에 들어가서 대강 훑어보니 뭐가 그리 비싼지.....
일본어로 뭐라뭐라 설명해주는데 일본어 잘 못한다니까 친절하게 영어섞어가며 하더라.
한국어도 간단한 단어는 몇개 하던데. 아무튼 다음에 가서 옷 좀 사서 주인이랑 친해져야지.

2주에 한두번씩 가는 야끼니꾸집. 일본에 와서 소고기 참 많이 먹는다.
맛도 좋고 (좀 짜긴해도) 가격도 저렴한 편이라 단골이 되었다. 주인은 날 모르겠지만...

북오프도 있다. 내가 사랑하는 북오프.

시장을 지나 큰 길을 따라 조금만 더 걸으면 집이

나올 줄 알았는데 성인비디오가게가 나왔다.
가게 사진찍고 있는데 여자 두명이 날 수상한 눈으로 보더라.
난 아니에요!!! 이런데 안가봤다구요!!! 진짜에요!!! 위디스크에서 다운받아 본다구요....

휴 아무튼 집에 다왔다!!!!!

회사는 아직 잠들이 않았구만.


-끝-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어제 퇴근길 사진들

요즘은 날씨도 선선하고해서 운동삼아 걸어서 퇴근한다.
지하철 타고 집까지 딱 15~20분, 걸어가면 딱 15분~20분. (>..<)

한적한 주택가를 따라 걷고 또 걷고.
회사 뒷편은 평범한 주택가이다 보니 딱히 재미있는 풍경은 없다.
가끔 인도를 질주하며 보행자를 후달리게 하는 자전거들이 있을 뿐.
이어폰을 꽂고 노래 들으며 걷다가 뒤에서 날 노리며 달려오는 자전거에 두번이나 치일뻔했다.
스미마셍!!! 고멘나사이!!! 인도에서 치일뻔하고 내가 사과하는 슬픈 현실.

스산한 골목을 지나

던전 입구...

골목길을 꺾고 또 꺾고...
트로트 스피릿으로 골목을 휘저었다.

미로같은 골목을 뚫고나와 이 마트가 보인다면 미션 클리어

와 다왔다!!! 토고시긴자 무혈입성

시장길엔 재미난 가게들이 더러 있다. 여기는 리사이클샵 '짹'
책상 의자 가전 옷 뭐 이런 평범한 것들도 있고 안에 들어가면 희한한 빈티지 제품들도 더러 있다.
가끔 득템의 기회가 있어 쉽게 미련을 버릴 수 없는 곳.

수입 아웃도어 의류 파는 곳.
쇼윈도에서 몰래 훔쳐보다 주인이 날 보고는 "들어와서 봐 색꺄"
안에 들어가서 대강 훑어보니 뭐가 그리 비싼지.....
일본어로 뭐라뭐라 설명해주는데 일본어 잘 못한다니까 친절하게 영어섞어가며 하더라.
한국어도 간단한 단어는 몇개 하던데. 아무튼 다음에 가서 옷 좀 사서 주인이랑 친해져야지.

2주에 한두번씩 가는 야끼니꾸집. 일본에 와서 소고기 참 많이 먹는다.
맛도 좋고 (좀 짜긴해도) 가격도 저렴한 편이라 단골이 되었다. 주인은 날 모르겠지만...

북오프도 있다. 내가 사랑하는 북오프.

시장을 지나 큰 길을 따라 조금만 더 걸으면 집이

나올 줄 알았는데 성인비디오가게가 나왔다.
가게 사진찍고 있는데 여자 두명이 날 수상한 눈으로 보더라.
난 아니에요!!! 이런데 안가봤다구요!!! 진짜에요!!! 위디스크에서 다운받아 본다구요....

휴 아무튼 집에 다왔다!!!!!

회사는 아직 잠들이 않았구만.


-끝-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출근길에 본 일본여인.
도쿄의 패션은 6년전에 놀러왔을때나 3년전에 놀러왔을때나 똑같구나.


뭐 어쨌든 네이버재팬 카페서비스 오픈했으니 구경오이소
http://cafe.naver.jp/

이거슨 내가 그린 가이드 페이지
http://cafe.naver.jp/guide/closedcafe

뭐 이런것도 그리게 되네...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여기는 고기가 아주 싸다. 저 손바닥보다 조금 더 큰 쇠고기 스테이크 두 덩어리가 3500원쯤.
그래서 요즘은 하루 세끼를 집에서 고기를 먹는다. 내사랑 고기. 후후후.
오늘은 뉴욕에서 한달동안 무사히 지낸 기념으로 특별히 버섯까지 구워서 먹었다.
내일도 고기 많이 먹어야지.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