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키치조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5.07 5월 6일 노동자의 일기 (1)


교토에서 돌아온 하야시를 만나러 간만에 키치조지로 갔다.


만나자마자 라멘을 한그릇 빡!!!!!
키치조지에서 유명하다는 멘치카츠를 먹으려고 하였으나 줄이 거의 100m라 포기.


그리고 키치조지 여기저기를 하이에나처럼 돌아다니다 수다떨러 하라도너츠로 갔다.


비가 왕창 쏟아질려는지 날씨가 엄청 후덥지근하고 습했다. 습습~
그래서 시원한 카페오레 한잔 딱!!!


귀여운 대머리 포크.


엄청나게 작은 꽃병. 맘에 들던데 이런건 어디가면 파나.
조화 좀 사서 방을 겅즤풍으로 화려하게 꾸며보고 싶다.


날씨가 맑았으면 더 좋았을텐데 아쉽다.
요즘 날씨가 장마철처럼 영 흐리네. 내 마음도 흐려지고....


도너츠 다 먹었더니 접시에 트위터가 빠바박!!!


Cath kidston 매장 구경왔다. 볼때마다 탐나는 꽃무늬 가방.
저 배색이 제일 좋다.


이거살까저거살까 고민중인 하야시.
하지만 언제나 그랬듯 빈손으로 가게를 나왔지.


키치조지 왔으면 이노카시라 공원엔 와봐야지. 암-Yo!


말로만 듣던 키치조지 오리배가 보란듯이 둥둥 떠있고Yeah.
연인들이 저 오리배를 타면 헤어진다는 전설이...
난 전설따윈 믿지않아.


물반 고기반.
간만에 잉어구경 좀 했다. 뭔가 할말이 많은지 입 내밀고 뻐끔뻐끔하더라.
근데 어쩌냐. 전혀 못 알아듣겠더라.


날씨 좋을 때 보트 타보고 싶네. 하지만 혼자 노를 젓게 되겠지...


저 카페도 유명하다고 하는데 이름 까먹었다.
키치조지에 유명한 가게들이 많이 있더라고. 키치조지 명소만 모아놓은 책도 있더라.
하야시 손에 들려있었지...


주택가 구경도 했다. 예쁜 집들이 많이 있더라고. 이 집은 무인양품에서 지은 집.
안에도 들어가보고 싶다. 똑똑똑 페니? 똑똑똑 페니? 똑똑똑 페니?
자세한 집 정보는 여기로


이거슨 집 뒷쪽. 창문이 작아서 좀 답답하겠으.


Afternoon Tea 구경왔다. 예쁜 소품들이 바글바글.


그래서 예쁜 고무장갑 하나 샀다. 빨리 끼고 설거지 하고싶다 헉헉.


키치조지의 명소 이세야.
꼭 와보고 싶었는데 오늘 이렇게 보란듯이 왔다.


이것저것 시켜서 먹어봤다.
저 슈마이 맛있더라. 안에 고기도 많고! 와구와구!!!


닭튀김도 맛있고.


꼬치구이가 하나에 80엔. 맛은 딱 80엔.
자세한 정보는 여기로


음...
 

으으음......


하야시가 준 교토 오미야게.
고마워 잘 먹을게!!!



내일은 비 시원하게 내릴듯해서 집에 있을까 싶다.
영원할것만 같던 골든위크가 3일 남았네.

흐헝흐헝 ㅠㅠ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