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랑의 밥차'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2.24 2월 24일 노동자의 일기 (3)
아침의 흔한 풍경.

색깔이 알록달록 예뻐서 찍어봤다.
원래 이런데는 쓰레기로 가득차 있고 그래야되는데 너무 깔끔해서 가끔 좀 무서움.

이 설명할 수 없는 오묘한 멋.
이런건 뭐라고 설명해야되나.

점심시간 복도의 흔한 풍경.
사랑의 밥차 기다리는 줄같네....뭐가 이렇게 우울해.

밖으로 나왔다. 날씨가 우중충하네.
오늘 기온이 16도였는데 내일은 18도라는구만.
슬~슬 봄이 오려나본데 10월까지 봄이면 얼마나 좋을까.
여름은 너무 싫구나...

점심은 초밥을 먹었다. 오래간만에 먹었더니 맛있었지만 배가 안차더라.
초밥은 몇개나 먹으면 배부르단 소리가 나올까.
내꺼 11개 먹고 하야시가 3개 주고 문도삼촌이 2개 줘서 총 16개 먹었는데
배가 안부르더라. 한 40개 정도 먹으면 배가 부를려나.....

문도와 문도 조련사 하야시.



이 둘의 우정은 과연 얼마나 갈까....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