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하이라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5.08 5월 8일 노동자의 일기 (1)

신발 사러 간만에 신주쿠로 나왔다. 여전히 사람 바글바글하구나.


너무 많아 사람이! 골든위크 마지막 날이라 그런지 하얗게 불태우러...
날씨도 어찌나 더운지 정말 한여름같더라. 이제 곧 시련의 계절이 시작되겠구만.
올 여름은 아마 내 인생 최고의 힘든 여름이 되지 않을까 생각된다. 


내 뒤를 노리다 딱걸린 보윤상.
지난 주에 서울로 휴가갔다가 어제 돌아온 보윤상은 내일 다시 본사로 2주간 출장.
뭐하러 돌아왔냐니깐 비행기타고 싶어서 돌아왔다고 한다. 멋있다 보윤상.


시부야 ON THE CORNER.
여기 커피가 그렇게 맛있다던데 난 커피맛을 잘 몰라서 아쉽네.
난 그냥 시원하고 달달한게 제일 좋더라. 
조금 더 자세한 정보는 여기로


노트북 켜놓고 인터넷 쇼핑에 한창인 야구모자 삼총사.


수다 좀 떨다가 J.S BURGER에 햄버거 먹으러 왔다. 이 집 햄버거 너무 맛있다.
내일 또 먹고 싶다!


요 6인용 자리 맘에 든다. 6명 모여서 수다 떨면 얼마나 재밌을까.
하지만 6명 모두 남자라면....


해골들 멋있다. 이 가게 디스플레이 좀 하더라. 옷도 좀 비싸고...


그리고 집으로 돌아왔긔...


두둥~
슬립온을 살까 종이신발을 살까 고민하다가 버켄스탁 사왔다.
한여름 내내 신을거라 편하고 튼튼한걸로 사왔지.
신어보니까 너무너무 편해서 결국, 거절하지 못했습니다. 아무것도.


박스에 그려진 일러스트 맘에 들더라. 하지만 버리게 되겠지.


얼마전에 찍었던 홀스누님과 나.
나 왜 이렇게 거인처럼 나왔지.


요즘같은 봄날씨엔 첼시 하이라인 놀러가서 누워있다 오면 참 좋은데.
어떻게 갈 방법이 없네.


나중에 또 놀러가고 싶구나.


드디어 골든위크가 끝났다.
내일부터 열심히 일
할 수 있을까.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신발 사러 간만에 신주쿠로 나왔다. 여전히 사람 바글바글하구나.


너무 많아 사람이! 골든위크 마지막 날이라 그런지 하얗게 불태우러...
날씨도 어찌나 더운지 정말 한여름같더라. 이제 곧 시련의 계절이 시작되겠구만.
올 여름은 아마 내 인생 최고의 힘든 여름이 되지 않을까 생각된다. 


내 뒤를 노리다 딱걸린 보윤상.
지난 주에 서울로 휴가갔다가 어제 돌아온 보윤상은 내일 다시 본사로 2주간 출장.
뭐하러 돌아왔냐니깐 비행기타고 싶어서 돌아왔다고 한다. 멋있다 보윤상.


시부야 ON THE CORNER.
여기 커피가 그렇게 맛있다던데 난 커피맛을 잘 몰라서 아쉽네.
난 그냥 시원하고 달달한게 제일 좋더라. 
조금 더 자세한 정보는 여기로


노트북 켜놓고 인터넷 쇼핑에 한창인 야구모자 삼총사.


수다 좀 떨다가 J.S BURGER에 햄버거 먹으러 왔다. 이 집 햄버거 너무 맛있다.
내일 또 먹고 싶다!


요 6인용 자리 맘에 든다. 6명 모여서 수다 떨면 얼마나 재밌을까.
하지만 6명 모두 남자라면....


해골들 멋있다. 이 가게 디스플레이 좀 하더라. 옷도 좀 비싸고...


그리고 집으로 돌아왔긔...


두둥~
슬립온을 살까 종이신발을 살까 고민하다가 버켄스탁 사왔다.
한여름 내내 신을거라 편하고 튼튼한걸로 사왔지.
신어보니까 너무너무 편해서 결국, 거절하지 못했습니다. 아무것도.


박스에 그려진 일러스트 맘에 들더라. 하지만 버리게 되겠지.


얼마전에 찍었던 홀스누님과 나.
나 왜 이렇게 거인처럼 나왔지.


요즘같은 봄날씨엔 첼시 하이라인 놀러가서 누워있다 오면 참 좋은데.
어떻게 갈 방법이 없네.


나중에 또 놀러가고 싶구나.


드디어 골든위크가 끝났다.
내일부터 열심히 일
할 수 있을까.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