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페코'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5.21 5월 21일 노동자의 일기 (1)
  2. 2010.11.10 후지야 창업 100주년 기념 페코짱 전시회!!!!

숨겨왔던 나의


수줍은 마음 모두


네게 줄게


내 앞에 서있던 아저씨의 화려했던 등짝.
그래, 화려한거 입을려면 이정도는 입어 줘야지.
이런 화려한 옷은 어설픈거보단 이거 너무 막나간거 아냐? 싶은게 오히려 낫다.


이케부쿠로역에서 만난 오리입술. 토모미 기집애 귀척쩌네 진짜.
나도 오리입술 좀 하는데 다음엔 손동작에도 신경 좀 써야겠다.


오늘은 이케부쿠로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 있는 이루마 아울렛에 왔다.
혹시나 가려는 사람있거든 엄청 빠른 급행 꼭 타고 가시길. 난 잘 몰라서 그만...오래 걸렸지...
시간도 잘 맞춰야 함. 아마 1시간에 한대 있을것임. 자세한건 잘...


아무튼 잘 도착했긔. 오래간만에 지하철 엄청 타보네.
본격적으로 여름 시작했다. 나에겐 이미 한여름이나 다름없구나...
가만히 앉아있으면 그리 덥지 않은데 조금만 걸어도 땀이 콸콸콸.


그래도 구질구질한 날씨보단 낫네. 화창하고 좋구나!


버스로 갈아타고 5분 정도 더 가야한다. 차비 엄청 깨지네.
토고시에서 갈려니 시간도 차비도 꽤 드는구만. 고텐바 가는게 오히려 더 이득인 듯.
도쿄와서 버스는 세번째 타보네. 떨린다...

아무튼 다 왔다! 저 다리를 건너면 이루마 아울렛!


맞은편엔 이루마 아울렛파크가 있고.
이 공원에서 여름에 쉬다간 얼굴 다 타겠네. 얼굴이 타고 있어요.


저 멀리 코스트코도 보이네~
대구로 돌아가면 코스트코 가서 피자 먹어야지. 매일 먹을거다.


고텐바 아울렛보다 면적은 작지만 2층으로 깨알같이 다닥다닥 붙어있다.
매장수도 조금 더 많다고 하네. 명품은 페라가모 뿐이고 나머진 뭐 평범하기 짝이없는 브랜드들.


요즘 대구에서 트루릴리전이 그렇게 인기라고. 없어서 못 판다고 함. 인기대행진! 대폭발!!! 콰쾅!!!!!!!!!!
서울이나 수도권에선 이미 유행 다 지나갔고, 입어볼만한 사람들 다 입어보지 않았나 싶은데 대구는...(;ㅅ;)
그래도 난 이런 대구가 너무 좋다. 대구 포에버.


다른 매장들은 뭐 크게 볼거 없던데 나이키는 건질게 많든만. 특히 신발들이 대박.
요 루나글라이드2 검빨 한국서 인기짱이던데 여기선 아울렛에 와있네...가격도 고맙고.
일본에선 루나 시리즈 인기 좀 없는 듯. 루나 시리즈 많이 남아있더라. 마음이 좀 아팠긔...


내 신발도 이렇게 처박혀 있었다.
발매 되자마자 샀었는데 아울렛에도 같이 발매 되었나...나온지 얼마나 됐다고 ㅠㅠ


털 달린 뉴발란스 엄청 안팔리나보다. 무려 67% 세일!


우와 이 발매트 멋지네. 하와이에 서 있는 기분이야.


와 이게 뭔가 했더니


아이들 미로였네. 위에서 내려다 보면 재밌겠다.
내가 들어갔으면 박스 다 뚫고 나왔겠지...동심파괴자 모기새키


목이 타서 초코크로와서 빵 몇개 주워먹고 커피도 마셨다.
간만에 멀리 나와 바람도 쐬고 쇼핑도 하니까 즐겁구나.


돌아가는 버스 안. 세식구 모두 모자 쓰고 있네.
모자 세개가 다 스타일이 달라서 웃긴다 ㅎㅎ 아들래미는 역시 야구모자가 어울리네.
요번에 태어난 조카가 아들인데 내가 쓰던 모자 물려줘야겠다. 삼촌은 장발이라서 이제 모자 못써...


전철을 탔는데 에어컨 안 틀고 창문 열고 달렸다. 마치 드라이브 가는 기분.
오빠 멈추면 안돼 계속 달려!!! 오빠아아아아아.......


이케부쿠로에서 백화점 구경하다가 맞는 옷이 없어서 하나도 못샀다. 나 저금하라고 하늘이 도왔어. 하늘은 내 편!
고탄다로 돌아와 여기저기 구경하다가 후지야에서 마트료시카 페코 샀다! 너무 귀엽다.
파란색도 있었는데 두개 다 살껄. 요놈 사고 나니까 생각나더라. 왜 두개 다 사는건 생각못했지?!


오늘 산 신발.
내가 신을건 아니고 예슬이 아빠 선물. 이걸로 이제 모든 계산을 청산하고 싶다.


내가 입을 티셔츠도 하나 샀다. 사진은 엄청 구리게 나오네.
이거 마치 중고나라 네이버카페에 올리는 사진같잖아.
사진은 폰카로 찍어서 좀 구리게 나왔는데 실제로는 괜찮아요 ㅋㅋㅋㅋㅋ
새상품이고요 정말 사놓고 한번도 안입었요. 근데 실수로 택은 잘랐네요 ^^;;;; 

들어갈땐 마음대로 들어가도 나올땐 마음대로 못나온다는 중고나라.
그리고 양대산맥인 피터팬의 좋은방구하기...이 둘은 정말 블랙홀임...
한번 구경하기 시작하면 정신없이 빠져들지...


나도 이제 슬슬 피터팬을 뒤적거려봐야지.

어디 좋은집 없나...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숨겨왔던 나의


수줍은 마음 모두


네게 줄게


내 앞에 서있던 아저씨의 화려했던 등짝.
그래, 화려한거 입을려면 이정도는 입어 줘야지.
이런 화려한 옷은 어설픈거보단 이거 너무 막나간거 아냐? 싶은게 오히려 낫다.


이케부쿠로역에서 만난 오리입술. 토모미 기집애 귀척쩌네 진짜.
나도 오리입술 좀 하는데 다음엔 손동작에도 신경 좀 써야겠다.


오늘은 이케부쿠로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 있는 이루마 아울렛에 왔다.
혹시나 가려는 사람있거든 엄청 빠른 급행 꼭 타고 가시길. 난 잘 몰라서 그만...오래 걸렸지...
시간도 잘 맞춰야 함. 아마 1시간에 한대 있을것임. 자세한건 잘...


아무튼 잘 도착했긔. 오래간만에 지하철 엄청 타보네.
본격적으로 여름 시작했다. 나에겐 이미 한여름이나 다름없구나...
가만히 앉아있으면 그리 덥지 않은데 조금만 걸어도 땀이 콸콸콸.


그래도 구질구질한 날씨보단 낫네. 화창하고 좋구나!


버스로 갈아타고 5분 정도 더 가야한다. 차비 엄청 깨지네.
토고시에서 갈려니 시간도 차비도 꽤 드는구만. 고텐바 가는게 오히려 더 이득인 듯.
도쿄와서 버스는 세번째 타보네. 떨린다...

아무튼 다 왔다! 저 다리를 건너면 이루마 아울렛!


맞은편엔 이루마 아울렛파크가 있고.
이 공원에서 여름에 쉬다간 얼굴 다 타겠네. 얼굴이 타고 있어요.


저 멀리 코스트코도 보이네~
대구로 돌아가면 코스트코 가서 피자 먹어야지. 매일 먹을거다.


고텐바 아울렛보다 면적은 작지만 2층으로 깨알같이 다닥다닥 붙어있다.
매장수도 조금 더 많다고 하네. 명품은 페라가모 뿐이고 나머진 뭐 평범하기 짝이없는 브랜드들.


요즘 대구에서 트루릴리전이 그렇게 인기라고. 없어서 못 판다고 함. 인기대행진! 대폭발!!! 콰쾅!!!!!!!!!!
서울이나 수도권에선 이미 유행 다 지나갔고, 입어볼만한 사람들 다 입어보지 않았나 싶은데 대구는...(;ㅅ;)
그래도 난 이런 대구가 너무 좋다. 대구 포에버.


다른 매장들은 뭐 크게 볼거 없던데 나이키는 건질게 많든만. 특히 신발들이 대박.
요 루나글라이드2 검빨 한국서 인기짱이던데 여기선 아울렛에 와있네...가격도 고맙고.
일본에선 루나 시리즈 인기 좀 없는 듯. 루나 시리즈 많이 남아있더라. 마음이 좀 아팠긔...


내 신발도 이렇게 처박혀 있었다.
발매 되자마자 샀었는데 아울렛에도 같이 발매 되었나...나온지 얼마나 됐다고 ㅠㅠ


털 달린 뉴발란스 엄청 안팔리나보다. 무려 67% 세일!


우와 이 발매트 멋지네. 하와이에 서 있는 기분이야.


와 이게 뭔가 했더니


아이들 미로였네. 위에서 내려다 보면 재밌겠다.
내가 들어갔으면 박스 다 뚫고 나왔겠지...동심파괴자 모기새키


목이 타서 초코크로와서 빵 몇개 주워먹고 커피도 마셨다.
간만에 멀리 나와 바람도 쐬고 쇼핑도 하니까 즐겁구나.


돌아가는 버스 안. 세식구 모두 모자 쓰고 있네.
모자 세개가 다 스타일이 달라서 웃긴다 ㅎㅎ 아들래미는 역시 야구모자가 어울리네.
요번에 태어난 조카가 아들인데 내가 쓰던 모자 물려줘야겠다. 삼촌은 장발이라서 이제 모자 못써...


전철을 탔는데 에어컨 안 틀고 창문 열고 달렸다. 마치 드라이브 가는 기분.
오빠 멈추면 안돼 계속 달려!!! 오빠아아아아아.......


이케부쿠로에서 백화점 구경하다가 맞는 옷이 없어서 하나도 못샀다. 나 저금하라고 하늘이 도왔어. 하늘은 내 편!
고탄다로 돌아와 여기저기 구경하다가 후지야에서 마트료시카 페코 샀다! 너무 귀엽다.
파란색도 있었는데 두개 다 살껄. 요놈 사고 나니까 생각나더라. 왜 두개 다 사는건 생각못했지?!


오늘 산 신발.
내가 신을건 아니고 예슬이 아빠 선물. 이걸로 이제 모든 계산을 청산하고 싶다.


내가 입을 티셔츠도 하나 샀다. 사진은 엄청 구리게 나오네.
이거 마치 중고나라 네이버카페에 올리는 사진같잖아.
사진은 폰카로 찍어서 좀 구리게 나왔는데 실제로는 괜찮아요 ㅋㅋㅋㅋㅋ
새상품이고요 정말 사놓고 한번도 안입었요. 근데 실수로 택은 잘랐네요 ^^;;;; 

들어갈땐 마음대로 들어가도 나올땐 마음대로 못나온다는 중고나라.
그리고 양대산맥인 피터팬의 좋은방구하기...이 둘은 정말 블랙홀임...
한번 구경하기 시작하면 정신없이 빠져들지...


나도 이제 슬슬 피터팬을 뒤적거려봐야지.

어디 좋은집 없나...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http://www.fujiya-peko.co.jp/museum/index.html

끼아아악!!!! 안돼!!!!!! >.,< 
이걸 왜 이제야 본걸까!!!!
세계최고 귀요미 페코짱 전시회에 꼭 다녀오리다!

자세한 사진은 이쪽으로!
http://blog.naver.com/yichihye?Redirect=Log&logNo=10097182995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