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뭐 그냥 그렇다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1.06 11월 6일 노동자의 휴가
에비수 가든플레이스에 갔다. 5년만에 다시 와본 이곳.
변한게 하나도 없구나.

벌써부터 크리스마스트리 설레발.


타이 음식점에서 점심 먹고 시부야까지 걸어서 가봤다.

아~~~~ 이 가게 간판 너무 웃기네 ㅠㅠ 가게 이름도 돼지우리구나 ㅠㅠ
다음에 가서 한번 먹어봐야겠다.

아 진짜 웃기네! 나도 이런거 잘 할 자신있는데!
"모기씨 간판 그림 좀 그려주세요"
"얼마까지 보고오셨는데요?"
"......."

ㅋㅋㅋ 아 너무 웃기네 ㅋㅋㅋ

정겨운 바람개비.

비련의 소, 닭, 그리고 돼지...
어찌나 맛있는지...

시부야 도큐핸즈는 벌써부터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내 생일인데...헤헤...(///ㅁ///)

내가 좋아하는 마트료시카.
귀엽지만 하나도 안샀다. 하나 사는 순간.....

아 일러스트 진짜 귀엽게 잘 그렸네!
도큐 키즈 프로그램에 나도 참여하고 싶다.

몸짱 아지매 요즘은 뭐하고 계시나.
서점에도 책 몇권있고 지하철에도 가끔 광고 붙어있던데.

웁 ㅠㅠ 
그래도 일러스트는 귀엽네. 아주 실감나게 그렸다.

웁 ㅠㅠㅠㅠㅠ 모근맨.....

아 이거보고 한참 웃었네.
가끔 이렇게 묘하게 수상쩍은 일러스트보면 너무 재밌다.

이 울상소녀도 가끔 보는데 그림 참 잘그렸단말이지.

띠용~(@..@)/

리바이스 매장에서 뭔가 열심히 만들고 있는 아저씨들.
이벤트중인가 보던데 가죽에다 이름써주는 거였나?
아무튼 쇼윈도 앞에서 사람들이 보고있음에도 자기일에 푹 빠진 짐승남들.

간판 귀엽네.

우앙 여기서 또 보네~데이빗 보위가 진짜 좀 킹인듯.
미스터 T는 역시 언터처블.

냄비받침을 왕관으로.

아 저 토끼....

진짜 귀여워 죽겠네 (>..<)/
꽉꽉 채우는거보다 이렇게 여백을 살리며 포인트만 콱! 시원하게 박아주는 센스
그래 이런걸 배워야 한단 말이지. 


파르코 백화점인가 거기 지하에 있는 수입잡지&디자인서적 매장. 이런데가 있었다니!!!
다음에 날잡고 가서 신나게 보고 와야지! 근데 거의 2배가 넘는 가격 ㅠㅠ
내가 좋아하는 WIRED가 뉴욕서 6불정도 했던거 같은데 1600엔정도...허어엉 ㅠㅠ

오드리 키티. 도쿄 어딜가나 키티가 꼭 몇마리씩 있다.


아이고 귀여워라~
꼬맹이도 귀엽고 손글씨도 너무 귀엽네예~
바이바이!!!!!!!!

아...가면 사이다....
너무 웃긴다... 참 이런 센스 좋단말이야.
사이다아아아아!!!!!!

대한항공 몇주년 기념이라고 키엘에서 이렇게 나왔다카네.
좋구나~~~오늘은 참 재밌고 좋은거 많이 봤네!!!








신고
Posted by 그루브모기

티스토리 툴바